포토뉴스

HOME > 참여마당 > 포토뉴스

세라믹과 실크의 융합으로 지역산업의 새로운 기지개

게시물 등록정보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3-06-14 조회수 500
첨부파일

한국세라믹기술원과 한국실크연구원은 지난 7일, 한국세라믹기술원에서 지역 주력산업의 세라믹융복합 상용화 촉진사업의 참여업체로 선정된 경상남도/진주시 지역 업체들과 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하였다고 전했다.

 

지역주력산업 세라믹 융복합 상용화 촉진사업은 경상남도와 진주시가 3년 간 27억원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전통 제조 산업과 첨단세라믹 소재기술의 융복합을 시도한다.

 

세라믹 융복합 첨단 시제품 개발 및 상용화 촉진을 위한 2-Track 지원 시스템을 통한 STAR기업 육성(선택과 집중) 및 Pre-STAR 기업 발굴(잠재기술 도출)로 세라믹 첨단 시제품 개발의 거점 인프라 구축을 유도함으로서 관련 시장에서의 독보적인 경쟁력 확보하는 것이 목표이다.

 

올해 2차년도 사업에 총 34개 업체가 신청하여 3.4대 1의 높은 경쟁률로 인해 지원 업체수를 기존 10개에서 12개로 확대하였으며, 본 사업에 선정된 업체는 한국세라믹기술원과 한국실크연구원의 전문연구진과 1:1매칭을 통해 시제품개발에서 상용화 단계까지 전 과정에 걸쳐 체계적인 컨설팅을 받게 된다.

 

지역 주력산업 세라믹융복합 첨단화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함에 따라 경남권 지역을 세라믹 산업의 거점으로 육성하고, 진주 실크산업의 기술 및 제품 고도화를 실현함과 동시에 나아가 지역 경제의 활성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출처 : 신아일보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