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HOME > 참여마당 > 포토뉴스

‘인도네시아 바틱과 진주실크’ 지역문화 국제교류 우수사업 선정

게시물 등록정보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3-01-11 조회수 900
첨부파일

진주문화관광재단은 2022년 ‘지역문화 국제교류 추진지원 사업’에 진주문화관광재단의 ‘인도네시아 바틱과 진주실크 이야기’가 우수사업으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지역문화 국제교류 추진지원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재)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이 주관하는 사업이다.

‘인도네시아 바틱과 진주실크 이야기’는 진주시 지원과 한국실크연구원·주한인도네시아대사관 협력으로 진행한 사업이다. 천년의 역사와 문화적 배경을 지닌 ‘진주실크’와 ‘인도네시안 바틱’이 만나 상호 문화 존중과 이해를 바탕으로 하나의 완성품을 만들어가는 활동이다. 바틱은 염색기법과 전통 문양을 의미하여, 유네스코 세계 무형문화 유산에 등재됐다.

한국실크연구원은 40여 종의 진주 실크기업의 샘플을 선정하고 바틱 염색 과정에 컨설팅을 담당했다. 인도네시아의 대표적인 바틱 예술가이자 바틱 현대화 운동의 권위자인 조세핀 코마라(Binhouse 대표)는 이를 현대적인 바틱 모티프로 염색했다. 이렇게 염색된 실크는 박선옥(기로에 대표) 디자이너가 현대적인 해석의 한복으로 제작했다.

이번 사업은 오랜 세월 축적된 산업을 기반으로 지역 산업을 지역 문화로 재발견했다는 점과 단순 문화교류가 아닌 협업을 통해 상호 문화에 공감대를 형성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협업의 결과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선보였으며 인도네시아 관광창조경제부와 현지 언론 등의 관심을 받았다.

재단 관계자는 “우수사업 선정 배경에는 진주실크 기업의 응원과 한국실크연구원의 축적된 기술이 있었다”며 “앞으로 진주시의 역사문화자원을 새로운 시각으로 바라보고 새롭게 발굴해 지역에 머무르지 않고 세계 시장을 향해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출처 : 경남일보

목록보기